최종편집 2020.5.29 19:46
전체 | 안양광역속보 | 정치/의회 | 행정 | 사회 | 교육 | 문화/스포츠 | 경제 | 환경 | 치안/소방 | 동영상 인터뷰 | <속보> | 경기도 |
박스기사
 전체
 안양뉴스넷칼럼
 사람과사람/인터뷰
 기획/특집/탐방
 정종기교수의 작은행복
 오피니언/기고
 이정범의 추억속의 安養
 배준석 시인이 읽어주는 詩
 관수언론포럼
 6.2 동시지방선거
 법률상식
 책 속에 길이 있다
 공연/행사
 김부삼의 주간운세
 인터뷰
 취재수첩
 기획연재
 우리동네 소식
  가장많이본뉴스
이재정 교육감,
“코로나로 힘든
GTX-C노선
군포도시공사 원
새마을지도자안양
新중년을 위한
싸움 닭 한 마
안양시의회 예산
안양시의회 보사
안양대, ‘성공
경기도교육청,
정윤경 의원,
시의원 시절보다
미래통합당 의왕
조광희, 문형근
안양시의회 박정
FC안양, 안양
성경 속에 나오
경기도의회 안양
국중현 도의원,
 

 벼 바로세우기 작업

 안양광역신문사(aknews0511@daum.net)

 2019-09-20 오후 7:12:41  967
- File 1 : 20190920191255.jpg  (196 KB), Download : 58
- File 2 : 20190920191255.02.jpg  (55 KB), Download : 27

 

 

 

1970년대 안양 평촌동(현 안양시 동안구 평안동)에서 유관 기관, 단체, 새마을 지도자, 자원봉사지들이 나와 비바람에 휩쓸려 쓰러진 벼를 일으켜 세우는 사진이다.

안양지역은 해마다 8~9월이 되면 크고 작은 태풍이 한두 차례 통과하여 농사에  막대한 피해를 끼치곤 했다. 1960~70년대 안양지역은 공장지대로 공장들이 많았으나 평촌벌은 정부에서 절대농지로 지정하여  돌 한 개라도 허가 없이는 옮길 수 없는 곡창지역이었다

이때쯤에도 태풍이 안양지역을 휩쓸고 지나갔는지 농민들이 애써 가꿔놓은 벼가 쓰러져 새마을지도자와 자원봉사자들이 농촌일손돕기 행사를 펼쳐 비바람에 쓰러진 벼를 열심히 일으켜 세웠다.

현재 이곳은 새중앙교회가 위치한 인근 지역으로 옛 모습은 흔적도 없이 사라지고 고층아파트와 업무 상가용 빌딩들이 들어서서 대도시로 변한 곳이다.

글 사진 : 안양시 만안구 박달2동 우성아파트 이정범

 

 
 
   
 
   

 

최근기사
안양시자원봉사센터·㈜모노라마 25일
안양시 만안구, 은행나무 암나무 표찰
“아직 못 찾아간 여권, 일요일날 찾
“그동안 친구들 많이 보고 싶었죠?”
소상인공들의 아픔을 안양시도 함께합니
제2회 안양시 청년상 후보자 추천 안
안양8동 명학마을 국토부 ‘도시재생
제2회 안양청년축제기획단 34명 22
안양시 인재육성재단 코로나19 “덕분
안양시, 빅데이터 바탕 과학적 행정
동영상뉴스
안철수 후보 26일 강원도 춘천 방문
청와대 비서실장, 당 대표 역임한 기
문재인 후보 “대한민국이 선택할 통합
감동뉴스
안양과천 역대 교육장 초청 간담회 개
“119구급대 산모 ․ 갓
안양시, 명품시정 다시 한번 입증
깜짝뉴스
안양시 60대 남성 1명 메르스 확진
의왕서, 도로 펜스 절취 피의자 검거
의왕 다산왕, 두쌍둥이에 이어 세쌍둥
 
경기도 안양시 만안구 안양로 110 802호 | Tel 031-386-8010 | Fax 031-388-5157
Copyright ⓒ (주)안양광역신문사 All Rights reserved. mail to aknews0511@daum.ne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