최종편집 2020.9.25 19:52
전체 | 안양광역속보 | 정치/의회 | 행정 | 사회 | 교육 | 문화/스포츠 | 경제 | 환경 | 치안/소방 | 동영상 인터뷰 | <속보> | 경기도 |
박스기사
 전체
 안양뉴스넷칼럼
 사람과사람/인터뷰
 기획/특집/탐방
 정종기교수의 작은행복
 오피니언/기고
 이정범의 추억속의 安養
 배준석 시인이 읽어주는 詩
 관수언론포럼
 6.2 동시지방선거
 법률상식
 책 속에 길이 있다
 공연/행사
 김부삼의 주간운세
 인터뷰
 취재수첩
 기획연재
 우리동네 소식
  가장많이본뉴스
당뇨병 근본 치
안양 ‘구)시외
임차인, 임대인
초당두부와 북창
안양소방서 의용
안양시, 양성평
내가 조상이고,
안양동안경찰서,
의왕시,「GTX
루소(J.J R
[기고]법적 근
한국고속도로휴게
경기도의회 도시
안양 GTX-C
만안노인회, 신
김종천 과천시장
안양도시공사,
안일초등학교,
안양소방서, 코
안양시, 코로나
 

 아파트 경매절차를 취소, 취하시키는 방법은?(2)

 안양광역신문사(aknews@paran.com)

 2011-02-27 오전 9:31:00  4163

 

 

 

경매사건은 사실관계 및 채권채무관계에 대한 정확한 분석, 채권자들과의 의견조율, 법원 소송 등 전문가와 협의 후 신속하고 적절한 대처방법을 마련해야 합니다.


A사장) 제 아파트에 2010. 4. 11.에 임의경매가 진행된 후 2010. 8. 19.이 매각기일로 지정되어 있는데, 제가 채무자 회사에 대표이사로 재직하면서 근저당권을 설정한 사실은 인정하지만, 그 후 회사를 매각하면서 대표이사도 사임했습니다. 그 후 근저당권설정등기를 잊고 생활하다가 이번에 이처럼 경매개시결정을 받고서는 어떻게 다투어야 하는지 모르겠습니다. 이럴 경우에는 어떻게 됩니까?


변호사) 본 사례의 경우는 A은행이 질문자의 토지에 근저당권에 기한 담보권실행 경매를 신청한 사건으로 질문자는 대표이사로 재직하면서 회사에서 발생하는 채무를 계속적으로 보증하는 보증채무 계약을 하였고,


그 후 질문자는 회사를 매각하고 대표이사를 사임하였으므로 이는 특별한 약정이 없다면 대표이사 사임으로 보증채무계약을 해지할 수 있었던 사안입니다.


그렇다면 질문자가 대표이사를 사임하면서 A은행에게 보증채무 계약의 해지를 통보하고, 근저당권설정등기를 말소하였더라면 A은행이 경매신청을 할 수 없었던 사안으로 판단하고, 당 사무소는 질문자를 위하여 A은행을 상대로 근저당권설정등기등 말소의 청구라는 본안소송을 제기하고


동시에 집행정지결정신청을 제기하여 법원으로부터 담보공탁제공 명령을 받아 공탁 후 임의경매 집행절차를 정지시켰으며, 현재 본안소송을 계속 다투는 중입니다. 결국 위 사례의 사건도 매수인이 잔금납부하기 전에 성공적으로 경매절차를 정지시킨 후 취소시킬 가능성이 높기에 성공적으로 방어한 사례의 하나입니다. 

 

경매사건 상담을 하다보면 채무자들이 대처하는 시간이 너무 늦어 어찌해 볼 수 없는 최악의 사태에 이르러 안타까운 때가 많은데, 가능한 신속한 시간에 전문가와 상담 후 대처방법을 강구하시는 것이 좋습니다.


※ 무료법률상담 언제든지 환영합니다 !

“정석법률사무소 변호사 김정석”

☎ 031-384-9933

 

 

 
 
   
 
   

 

최근기사
안양시의회 국민의힘 교섭단체 기자회견
안양시의회, 2020년 제2회 추경예
안양시, 22일 매니페스토 우수상 수
안양시, 전국 최초 ‘지방규제혁신 우
신정원 안양시만안구보건소장 대통령상
청년도시 안양, 제2회 안양시 청년상
벌터(坪村)<256>
한 사람과 함께 가는 이름
이정랑의 고전소통◎양동기적(佯動欺敵)
안양시새마을회 소외계층 마스크 지원으
동영상뉴스
안철수 후보 26일 강원도 춘천 방문
청와대 비서실장, 당 대표 역임한 기
문재인 후보 “대한민국이 선택할 통합
감동뉴스
안양과천 역대 교육장 초청 간담회 개
“119구급대 산모 ․ 갓
안양시, 명품시정 다시 한번 입증
깜짝뉴스
안양시 60대 남성 1명 메르스 확진
의왕서, 도로 펜스 절취 피의자 검거
의왕 다산왕, 두쌍둥이에 이어 세쌍둥
 
경기도 안양시 만안구 안양로 110 802호 | Tel 031-386-8010 | Fax 031-388-5157
Copyright ⓒ (주)안양광역신문사 All Rights reserved. mail to aknews0511@daum.net